Video URL
Featured Video Play Icon

LX공사, 어린이를 위한 안전 공간 조성

LX한국국토정보공사(구 대한지적공사, 사장 김영표)가 전북혁신도시 최초로 어린이를 위한 안전 공간을 조성한다.

LX공사는 31일 전북혁신도시 내에 소재하고 있는 만성초등학교 후문 횡단보도 인근에 아동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옐로카펫’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옐로카펫은 초등학교 주변 횡단보도 신호대기 공간의 바닥과 벽면에 노란색 알루미늄 스티커를 붙여 운전자들이 보행신호를 기다리는 어린이를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돕는 교통안전 시설이다.

김영표 사장은 “교통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면서 “앞으로도 어린이가 안전한 공간을 만들기 위해 꾸준한 관심을 갖고 실행하겠다”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