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deo URL
Featured Video Play Icon

창원시, 대만에서 ‘상상길’ 알린다

[서울신문]

창원의 새로운 명소인 ‘상상길’.경남 창원시는 오는 11월 5일 대만 타이베이에서 창원 ‘상상길’에 이름이 새겨진 타이완 국민들을 대상으로 ‘상상길’ 등 창원의 주요 관광자원의 매력들을 홍보하는 창원관광설명회를 연다. 주 참가자가 20~30대의 여성 층인 점을 감안, 이들이 선호하는 커피숍을 설명회에서 행사를 여는 등 차별화된 기획을 통해 행사 개최의 효과를 높일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시내버스 등 대중교통 이용방법, 창동예술촌 상상길, 진해 여좌천, 젊은이들의 거리인 상남거리 등 창원의 주요 관광지에 대한 관광정보를 제공하고, 창원 시티투어 버스와 공용 자전거를 이용한 시내 둘러보기 등에 대해서도 집중 홍보해 대만 개별 관광객들의 창원관광을 강화할 예정이다. 참가자들에게 상상길 기념품과 대만~김해 왕복 항공권을 1등 경품으로 제공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한편 창원시는 타이완 타이페이무역센터에서 11월 4일~7일 열리는 타이페이 국제 관광박람회에 참가해 대만 관광객들의 창원 유치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이번 국제 관광박람회에 국내 지자체 뿐 아니라 문화체육관광부 등 정부 기관에서도 대거 참가해 대대적인 한국관광 홍보행사들을 개최함에 따라, 창원시에서는 이들 유관 기관들과 함께 창원관광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손원천 기자 [email protected]

▶ [웰 메이드 N],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 [인기 무료만화] [페이스북]

ⓒ 서울신문(www.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