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deo URL
Featured Video Play Icon

김지효의 날씨지요 (10월 31일 저녁)

때 이른 추위가 찾아왔습니다. 내일은 올 가을 들어 가장 강력한 추위가 예상되는데요. 북서쪽에서 차고 건조한 공기가 유입되겠습니다.

비교적 포근했던 10월이었기에 몸으로 느끼는 추위는 더 심하겠습니다. 현재 강원 산지에는 올 가을 첫 한파 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11월 첫날인 내일부터 중부 지방은 아침 기온이 영하로 뚝 떨어지겠습니다.

내일 중부 지방은 아침 기온은 서울 영하 2도, 철원은 영하 7도, 대전 0도 등 영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고, 남부 지방도 전주가 3도, 대구가 2도 등 평년 기온을 크게 밑돌겠습니다.

한낮에도 찬바람에 기온이 크게 오르지 못하고 10도 안팎으로 가을 추위가 예상됩니다. 내일은 대체로 맑은 가운데 영동 북부와 호남 서해안, 제주도에는 아침 사이에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과 모레 아침에는 내륙과 산간에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많겠으니 농작물 피해가 없도록 조심하셔야겠습니다.

이 추위는 주 후반이 되어서야 차차 풀리겠습니다. 급격하게 떨어지는 기온에 건강 잃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디지털뉴스부

▶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