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deo URL
Featured Video Play Icon

‘당신은 선물’ 차도진, 사건 진실 담긴 증거 USB 얻었다(종합)

[헤럴드POP=김지아 기자]차도진이 사건의 진실이 담긴 증거 영상을 확보했다.

31일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당신은 선물’에서는 복순이(윤유선 분)가 천태화(김청 분)의 1차 공판에 증인으로 나서 진술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재판은 천태화에게 유리하게 진행되고 있던 가운데 방송 후반 마도진이 증거 영상을 확보하면서 분위기가 반전됐다.

이날 방송에서 의문의 남자들에게 끌려간 복순이는 납치 현장에서 긴급하게 도망치다가 차도로 뛰어들어 교통사고 위기에 처했다. 달려오던 차량이 복순이를 덮치려던 순간 마도진(차도진 분)이 차도로 뛰어들어 복순이를 구했다.

곧이어 집으로 돌아온 복순이는 가족들에게 납치 사실을 숨기려고 했지만 심지호(한윤호 분)가 마도진에게 복순이 납치 사건이 천태화(김청 분)와 관련이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마도진은 복순이가 협박당한 일이 있는지 질문했지만 복순이는 끝내 입을 열지 않았다.

공한솔(조이현 분)은 자신이 목격한 이야기를 마도진에게 털어놨다. 공한솔은 “빨간 구두를 신은 여자가 한솔이를 잡아간다고 해서 할머니가 한솔이를 살려달라고 울면서 빌었다. 할머니가 하얀색 차에서 굴러 떨어졌다”고 털어놨다. 이로써 마도진은 천태화가 복순이를 협박한 사실을 눈치챘다.

마동식(임채무 분)과의 이별을 결심한 은영애(최명길 분)는 “도리가 아닌 줄 알지만 이게 최선이다. 윤호(심지호 분)가 현수(허이재 분)을 포기 못하겠다고 하더라. 가슴이 찢어졌다”라고 말했다. 마여진(윤수 분)은 은영애를 끌어안고 눈물을 흘렸다.

천태화(김청 분)는 1차 공판 당일 재판장에서 “공소 사실을 인정하지 않는다”고 말하며 가족들을 분노케 했다. 증인으로 나선 복순이는 공길동이 사망한 당일을 진술했다. 천태화의 변호사는 유도 질문을 하며 복순이에게 피고인이 운전석에서 내린 이후의 상황을 설명하라고 했고, 복순이는 “사고 당일 천태화가 전화를 하지 않았다. 같이 있던 남자가 불륜이 들통난다며 전화를 못하게 했다”며 새로운 사실을 밝혔다. 이에 재판장은 아수라장이 됐고, 재판은 휴정이 됐다.

방송 후반, 황 형사로부터 전화를 받은 마도진은 재판장으로 긴급하게 달려가 “복순이의 진술은 협박에 의한 위증이다. 이 모든 것은 천태화의 작전이다”라고 말하며 증거 영상이 담긴 USB를 제출했다.

한편, SBS 일일드라마 ‘당신은 선물’은 매주 월~금 오후 7시 20분 방송.

[email protected]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